원빈 이나영 부부 대단하네요 ㄷㄷㄷ

원빈♥이나영, 삼성동 주택에 새둥지…50억~70억대 추정

 

톱스타 부부 원빈(42·본명 김도진)과 이나영(40)이 서울 삼성동에 새 집을 지으면서 이사했다. 

 



22일 스타뉴스에 따르면 원빈은 지난 2014년 7월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근 지하 1층~지상 3층 단독주택 신축 허가를 강남구청으로부터 받았다. 이후 노후 주택을 허물면서 건축 면적 33.9평(112.09㎡), 

 

연 면적 101평(333.95㎡)짜리 단독주택을 지었다. 부부는 작년 말 이 주택이 완공되자 이곳으로 이사해 거주하고 있다. 

 

 


스타뉴스는 어느 부동산 전문가의 말을 빌어서 "이곳 인근 시세가 평당 6000만원 정도로 책정돼 있으며 원빈·이나영 부부가 매입한 땅값과 건물 공사 비용 등을 포함하게 되면 50억원대로 추정된다"면서도

 

 

"노후 건물을 허물고 새 건물을 올렸다는 부분에서 그 자체로 건물의 가치가 올라갈 수 있으며 이 건물이 매물로 나올 경우 프리미엄이 10~15% 정도 붙는다고 가정한다면 70억원 정도 가치가 매겨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원빈은 당시 노후 주택을 23억5000만원에 사들였다. 이 건물의 대지 면적은 68.9평(227.6㎡)으로 평당 매입 가격은 약 3400만원이었다고 매체는 전했다. 

원빈·이나영 부부는 지난 2013년 열애를 인정한 후 2015년 강원도 정선에서 조촐한 결혼식을 올렸다.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이미지 맵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