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부동산 투자전략 ‘All100플랜 아카데미’

[공인호 기자] NH농협은행이 지난 10일 노원 50플러스센터에서 2019년 부동산 이슈점검과 지역전망이라는 타이틀로 ‘따뜻한 은퇴금융을 위한 All100플랜 아카데미’를 열었다.

All100플랜 아카데미는 서울지역 50플러스센터(동작·노원·서대문)와 함께 업무협약을 하면서 은퇴금융과 연관된 여러 정보를 제공하는 행사로, 이날 강연은 농협은행 WM자문센터 김항신 부동산부문 수석위원이 ‘부동산 자산관리와 투자전략’을 주제로 강단에 올랐다.

농협은행 WM자문센터는 작년 11월 새로 개설된 조직으로 VVIP고객의 니즈를 충족하고 고객의 자산가치 증대를 위해 영업점 WM과 협업하면서 본부 전문인력이 고객에게 종합자산관리를 서포트하는 컨설팅 조직이다.

신용인 WM연금부장은 “농협은행은 순수 국내자본 은행으로 농업인과 지역사회의 의리있는 동반자가 되어 왔다”면서도, “WM자문센터를 활용해 50플러스센터와 지역사회에 힘이 되는 은퇴금융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지 맵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